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Profile
관리자

13 일 전

엄마는 택시 운전기사

조회 수 2 추천 수 0

저희 엄마는 몇 년 전부터 택시 운전 일을 하십니다.

그런데 어느 주말이었습니다.
저는 밖에서 남자친구와 함께 점심을 먹고 있는데,
엄마에게서 전화가 왔습니다.

그리고는 엄마는 별로 중요하지도 않은 드라마 얘기에서부터
어제 택시 운전 중이었던 이야기를 하시는 것이었습니다.

통화가 길어지는 것이 남자친구에게 미안하기도 하고 해서
"엄마, 뭐 그런 얘길 지금 해? 집에서 얘기하자!"라고
말하곤 끊어버렸습니다.

그러고 나서 놀다 보니 저녁 늦게 집으로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집안 분위기가 이상했습니다.
언니가 내 팔을 끌고는 방으로 데리고 들어갔습니다.
엄마가 언니한테도 전화했는데 나처럼 화를 내서
마음이 상한 엄마가 우셨다는 겁니다.

엄마의 직업이 그렇다 보니 쉬는 날도 일정치가 않습니다.
그런데 오늘 오랜만에 쉬게 되어서
가족들과 함께 시간을 보내고자 했던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두 딸은 집에 없으니 속상한 마음에 이야기가 하고 싶었던 것입니다.
가족들은 엄마의 그 마음을 몰라줬던 것이었습니다.
엄마가 얼마나 속상하셨을까 너무 죄송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저와 언니는 조용히 안방 문을 열고 들어갔습니다.
엄마는 등을 돌린 채 누워 계셨습니다.

"엄마 미안해, 우리가 엄마 마음을 너무 몰랐던 것 같아."

엄마의 어깨가 들썩입니다.
저는 죄송한 마음에 뒤에서 꼭 안아드렸습니다.

 


 

엄마는 그렇습니다.
재미는 없지만 시시콜콜한 일상의 이야기를 더 좋아합니다.
내가 오늘 뭘 했는지, 누굴 봤는지, 어딜 갔는지, 뭘 타고 왔는지..
오늘 엄마에게 시시콜콜한 이야기 한 번 해보는 건 어떨까요?


# 오늘의 명언
자녀가 맛있는 것을 먹는 것을 보고 어머니는 행복을 느낀다.
자기 자식이 좋아하는 모습은 어머니의 기쁨이기도 하다.
- 플라톤 -

 


엄마는 택시 운전기사

엄마는 택시 운전기사,엄마는,택시,운전기사,운전,기사,엄마,엄,마,는,택,시,운,전,기,사

Profile
50
Lv

0개의 댓글

  • 13 일 전

    저희 엄마는 몇 년 전부터 택시 운전 일을 하십니다. 그런데 어느 주말이었습니다. 저는 밖에서 남자친구와 함께 점심을 먹고 있는데, 엄마에게서 전화가 왔습니...

  • 13 일 전

    일본의 유명작가 미우라 아야코. 그녀의 이름이 알려지기 전, 남편의 수입만으로 생활을 이어나가기에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생활에 도움이 되고자 자그마...

  • 13 일 전

    인도의 어떤 농부가 논으로 개간한 땅에 벼농사를 지었는데, 논에 댄 물이 많은 양분을 제공해 풍년을 맞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농부는 자신의 논에서 나오는 물...

  • 13 일 전

    대서양을 횡단하는 배에 한 승객이 탑승했습니다. 그런데 배를 처음 타 본 그였기에 배에서 먹는 음식은 당연히 사서 먹는 것으로 생각했습니다. 뱃삯도 겨우 마...

  • 13 일 전

    유복한 환경에서 엘리트 교육을 받으며 자란 슈바이처는 어릴 적부터 좋은 옷을 입히려는 부모님에게 "남들은 이렇게 입지 못하는데, 저만 이렇게 입을 수는 없어...

  • 13 일 전

    미식축구 선수 크리스 스필먼은 강하고 억센 라인백으로 활약했습니다. 현란한 몸동작과 열정 때문에 미식축구를 좋아하는 미국인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선수이기...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